야구/기타스포츠

칼럼
한화 이글스 2018 결산 칼럼 - 3. 타선 분석 + 4. 스토브리... 2 ♥8
한화 이글스 2018 결산 칼럼 - 0. 팀 요약 + 1. 팀 투수진 4 ♥10
헬조선 프로종목들의 fa제도 대강대강 알아보기 3 ♥11
2018 삼성 라이온즈 시즌 마무리 칼럼 8 ♥16
오피셜떠서 버틀러트레이드에대한 생각 5 ♥8
휴스턴의 대격변의 이유(주관적인 생각) 11 ♥13
이번 농구 드래프티들 평가 및 개인적 순위 15 ♥14
[11/11] 야구/기타스포츠 갤러리 18-19시즌 NBA 칼럼 모음 3 ♥5
오프시즌 이적&방출 모음(서부) ♥2
오프시즌 이적&방출 모음(동부) ♥7
NBA 각 구단별 로스터(서부) 1 ♥5
NBA 각 구단별 로스터 (동부) 1 ♥6
철창 속 앵무새에서 앵그리버드가 된 홍관조 10 ♥14
천 달러의 사내, 가장 가치 있는 선수가 되다. 17 ♥13
용량주의) 나미춘과 알아보는 UFC - 코너 맥그리거 16 ♥13
용량주의) 나미춘과 알아보는 UFC - UFC229 하빕 VS 맥그리... 13 ♥8
사진)빠따의 불문율. 그것은 무엇인가.(1) 8 ♥16
롭 맨프레드가 피트 로즈의 복권희망에 거부를 표한 이유 BY... 2 ♥7
내 빠던이 시비 거는거냐고? 3 ♥5
[HoF] 최초의 5인이자 원조 대도 타이 콥에 대한 오해와 진... 7 ♥6
위기의 LG 마운드를 구원할 마지막 희망은? 13 ♥13
(연재칼럼)1. 시카고컵스를 71년(혹은 108년)동안 우승을 못... 10 ♥18
저기를 봐라. 역사상 가장 위대한 타자가 지나간다. 8 ♥12
한화이글스 중간결산 3편 1 ♥8
진라면의 엘지트윈스 중간결산 칼럼(허프, 윌슨 추가) 5 ♥9
kt 위즈 시즌 중간결산 13 ♥10
봄봄의 기아타이거즈 중간결산 칼럼 14 ♥10
두산베어스 중간결산 칼럼 4 ♥10
한화 중간결산 2편 2 ♥8
한화 이글스 중간결산 1편 6 ♥12
이벤트
title: 히오스 RainBow향기
18.08.01
조회 수 166
추천 수 16
댓글 8 https://www.fmnation.net/28591676
Extra Form
첨부 커먼요.gif, 고동진.gif, 돈두댓.gif, 피에 벤클.png, 오재원.GIF, 사인 훔치기.jpg,

불문율.

문서로 쓰여있지는 않지만, 암묵적으로 지키는 규칙 정도의 뜻이다.

어떤 상황에서라도 지켜야 하는거면 성문으로 명시해 놓았겠지만, 적용이 애매하고, 따라서 눈치껏 지키라는 그런 것이다.

뭐 뼛속까지 한입충이라도 돗대는 뺏지 않는다든지, 뭐 그런 것들. 

도덕이라기에는 정말 진짜 별거 아닌, 어긴다고 해도 욕 좀 들어먹고 끝나는 정도의 뭐 그런 수준의 것이다..

 

 

당연히 스포츠에서도 여러가지 불문율이 존재한다. 

특히 야구는 그런 부분이 많은데, 유니폼에 벨트가 있는 신사적인 스포츠라는 자부심https://news.joins.com/article/7849627)이 있기 때문에 그런 경우가 많다. 불문율의 대부분은, 필요없이, 혹은 필요 이상으로 상대팀을 자극하지 않는 것이 핵심이 된다. 

 

(참고:http://espn.go.com/mlb/story/_/id/10964445/mlb-baseball-confusing-contradictory-unwritten-rules)

 

야구에서의 불문율 1. 팀은 하나다. 우리팀 혹은 팀원이 빡치는 일을 당했을 때는 반드시 갚아줘라

야구는 팀스포츠다. 팀원이 빡치는 일을 당했다면, 그리고 그것에 대해서 사과받지 못했다면 똑같이 저지르고 사과 안하면 된다.

매우 단순하지만 과격한 이 논리에 의해서 만들어진게 불문율 1번이며, 다른 모든 불문율에 영향을 미치는 최고의 불문율이다.

대표적으로 빈볼과 보복구. 심지어 빈볼이나 보복구를 던지면 퇴장이라는 규칙이 생겼음에도 빡치면 일단 던지고 본다.

상대방이 우리 선수에게 지랄하면 일단 맞추고, 빡치면 역으로 또 맞추면 된다는 어메이징한 발상.

논리가 단순하다보니 행동하는 방식도 깔-끔 그 자체다. 맞추고 - 또 맞추고 - 벤클 

 


GIF 최적화2.17M > 403K

커먼요.gif(멍멍이는 공이 손에서 빠졌다고 했지만 이건 정황상 빼박 보복구다. 8회초에 이도형이 머가리를 얻어맞았기 때문)

 

 

 

야구에서의 불문율 2. 벤클할때는 일단 벤치에 있는 선수는 선발투수들빼고 다 튀어나와야 한다. + 무기를 쓰면 안된다.

1번에서 이어지는 거다. 팀은 하나라는 발상에서 시작된 불문율인데, 컨디션을 조절해야하는 선발투수, 불펜에 있는 불펜투수를 빼고서는 전부 튀어나와야 하며, 팀에 따라서 안나오는 새끼는 팀에서 벌금을 물릴수도 있는 그런 룰이다. 대부분의 벤클은 빈볼에서 시작되지만, 야구계의 전설 오식빵은 겟인더 박스로 벤클을 만드는 어메이징한 능력을 보여주었다(이것으로 그는 KBO 전 구단 상대 벤클이라는 진기록을 만들어낸다)

 


GIF 최적화2.99M > 681K

열정이 넘쳐서 넘어지는 고동진.gif

 

 


GIF 최적화1.06M > 61K

 

우리가 알고있는 가장 유명한 벤클인 헤이 영쑤 돈두댓

 

또 벤클에는 무기를 쓰면 안되는데 이것은 야구에서의 여러 불문율 중 가장 타당한 불문율이다. 온갖 야구장비는 매우 단단해서 맞으면 중상을 입힐 수 있는 흉기다. 당장 빠따로 중고등학교 때 선생들한테 처맞아보면 빠따로 맞는게 얼마나 아픈건지 알 수 있는데 그걸 운동하는 놈들이 붕붕 휘두른다면 벤클에서 처맞아서 은퇴하는 놈들이 있을테니 당연히 막아야 한다.

 

 

피에 벤클.png

 

물론 꼴칰의 참교육선생 피에는 불문율 좆까라고 하고 그냥 빠따를 들고 나갔다. 

피에만 그런게 아니라 가끔 있기는 한 일.

 

 

 

 

 

야구에서의 불문율 3. 점수차 많이 나는데 도루 번트는 하면 안된다.(정확히는 점수차 나는데 상대팀을 자극하지 말아라)

 

한 때 논란이 되긴 했던 부분이다. 최근에 논란이 되었던 사건이라면 세이콘의 니미균 빈볼사건.

점수차가 많이 난다기 보다는 승부가 이미 기울었는데 이기고 있는 팀에서 굳이 도루나 번트를 하는 것은 충분히 상대방을 자극하는 행위다. 

예를 들어 한 10점쯤 앞서있는데 9회에 1점을 더 내겠다고 타율 높은 타자가 굳이 스퀴즈를 댄다던지 하는 것들.

 

근데 여기서는 문제가 하나 있다. 과연 점수차가 많이 난다의 기준은 무엇인지의 문제다.

타신투병리그에서 9회 6점은 실제로 역전당한 경기도 있고, 그래서 1회 8점차 난다고 한 점 더 뽑기 위해 도루/번트를 안대는게 과연 맞는일인지.

이 덕분에 이건 불문율인거다. 애초에 도루하는 것 조차 자유의지니까 막을 수 없고.

 

같은 맥락의 얘기로 이닝쪼개기(혹은 투수 대타, 타자 등판)도 문제가 된다. 투수가 흔들리지 않고, 투구수도 많지 않으며, 현재 마운드에 있는 선수, 혹은 다음에 올라올 선수가 원포인트 불펜이 아니라면 굳이 투수를 바꾸지 않는 것이 일반적이다. 그리고 그게 경기 종반으로 가면, 그리고 승부가 거의 결정난 상황이면 더더욱 그렇다. 불펜 투수는 연투가 적을 수록 좋으니까 최대한 아끼는거다. 근데 이닝쪼개기라는건, 위의 일반적인 상황을 벗어나서 게임을 질질 끌고, 능욕하는 그런 뉘앙스가 강한 행동이다. 따라서 굳이 상대방을 자극하기 위한 것이 아니라면 잘 하지 않는 것이 일반적이다.

 

 

이 불문율 3을 세이콘이 한경기에서 다 어기는 진기록을 보여준적이 있다.

바로 2015년 5월 23일 vs KT위즈전인데,

9회초 6-1로 앞서는 상황에서 강경학 도루. 그리고 대주자 허도환으로 교체

그리고 8회말까지 박정진은 무려 2이닝 동안 26개를 던졌는데도 마무리 윤규진을 냅두고 일단 박정진을 올려서 장성호를 잡게 한다.

그리고 그날 2군에서 올라온 신인 김민우를 올려서 딸상사를 삼진으로 잡는다. 아웃카운트는 한개 남은 상황.

여기서 굳이 마무리 윤규진을 올린다. 물론 윤규진도 이날 2군에서 올라왔긴 했지만.

그리고 대타 문상철에게 2루타를 얻어맞긴 했지만 대타 김진곤을 잡아내면서 게임이 끝난다.

9회 1사까지 안영명, 박정진 두명의 투수를 썼는데, 그 뒤로 아웃카운트마다 한명의 투수를 써서 총 등판 투수는 4명으로 마무리된다.

경기가 끝나고 당연하게도 당시 KT의 주장이었던 신명철은 격하게 항의를 했고, 세이콘은 별거 아니라는듯이 윤규진 김민우 모두 1군 경험이 필요했고 이기기 위해서는 뭐든 할 수 있다 ㅇㅇ 로 인터뷰를 했다. (정보 당시 윤규진은 1군에서 400이닝 가까이 던졌다)

 

 

 

 

 

 

 

 

야구에서의 불문율 4. 사인은 훔쳐서는 안된다.(정확히 말하면 쿠세건 싸인이건 훔쳐도 좋은데 훔쳤다는걸 걸리지만 마라)

야구는 기본적으로 사인으로 먹고사는 스포츠다. 공 하나를 던지면 게임이 반드시 정지되며, 온갖 작전이 매 타석 수행되고, 구종에 따라서 노려치기가 가능한 스포츠인 만큼 사인이 없이는 플레이 하나도 제대로 이루어지기 힘들다. 그렇기 때문에 상대방의 사인을 알아먹는다는건 매우 중요한 사안이며, 모든팀은 사인을 훔치기 위해 온갖 노력을 한다. 예를 들어 상대방의 작전이 뭔지 훤히 안다면 그냥 막으면 되는거 아닌가.

그러나 사인을 훔치는 듯한 명백한 제스처가 있고, 그걸 걸리면 욕을 먹고 빈볼을 처맞는다. 심지어 크보는 주자, 벤치, 코치가 구종관련 사인훔치기를 하다가 걸리면 징계도 먹는다. 페어 플레이가 아니라는 이유인데 저게 진짜 페어플레이가 아닌지의 여부는 뭐... 

그래서 일부 사람들은 뺏긴놈이 병신이라는 얘기를 하기도 하는데, 저 복잡한 사인을 뺏기고 나서도 안바꾸었다면 그거도 그거대로 병신이니까

 

 


GIF 최적화1.89M > 119K

 

재원아 눈 돌아간다

 

 

사인 훔치기.jpg

 

 

그걸 또 걸리는 병신.jpg

 

 

 

 

 

 

 

 

 

 

 

 

댓글 8

profile
야구는 이런 불문율들이 존나 신기한것같아

완전 어렷을땐 벤클이 진짜 화나서 쌈난건줄알앗는데 나중에 보니 WWE 각본처럼 약속한듯이 뛰어나가고

싸인훔치기는 야알못인 나한텐 암만봐도 작전인데 크보에선 징계를 내린다는게 신기햇음
profile
양놈들은 진짜 싸워요
좆크보처럼 그런 엔터테인먼트 아니고
profile
근데 그걸 또 안뛰어나가면 팀내에서 징계같은거 준다는걸 처음 들엇을때 ㄹㅇ 신박햇음
profile
싸인훔치기는 하는새끼나 당하는새끼나 걸리는놈이 병신인건맞음
profile

불문율이 보면 웃긴게 같은 불문율이라도 선수들이 말하는거랑 적용되는게 다름.


3번 경우도 코치,감독들은 지고 있는 팀이 정상수비를 하고 있지 않은 상황(1루 주자 있는데 1루수가 베이스 비워둔다거나)에선


팀이 게임 포기한걸로 간주하고 거기서 도루를 하거나 하면 불문율 위반이라하는 사람이 있는 반면,


단순히 점수차 크게 벌어졌는데 그러면 불문율위반이라하는 사람도 있고.


당장 경기뛰는 양반들끼리도 통일이 안되고 어쩔땐 별말없고 어쩔땐 지랄하는거라 개인적으론 이게 한국엔 존재하는 선후배문화랑 합쳐져서..


"점수차 벌어졌는데 도루하네? 근데 저새끼 후배네? 어 열받네??"


식의 진것도 열받는데 어린노무새끼가 버릇없이!! 하는 꼰대짓 합리화하는 논리가 아닌가싶을 정도.


나의 레쟈놈들 신뢰지수가 이정도입니다. 바닥이죠. 깔깔깔

profile

사인훔치기는..


개인적인 기준으론 2루에서 포수 자리보고 타자한테 알려주는 행위나, 타자가 타석에서 곁눈질로 글러브 위치훔쳐보기 정도 제외하면


무슨 문제인가싶음. 안들키려고 복잡하게 사인만들어서 내는데 들켰다? 그런데도 눈치못채고 바로 안바꿨다? 그럼 들킨게 바보 맞음.


그리고 사인을 알았지만 못이긴 엘지는.... 어휴...절레절레..

?
아조씨 이 글 매거진에 보낼게요
profile
한국은 0순위가 짬 아님? 짬으로 다 밀어붙이던데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야구/기타스포츠

칼럼
한화 이글스 2018 결산 칼럼 - 3. 타선 분석 + 4. 스토브리... 2 ♥8
한화 이글스 2018 결산 칼럼 - 0. 팀 요약 + 1. 팀 투수진 4 ♥10
헬조선 프로종목들의 fa제도 대강대강 알아보기 3 ♥11
2018 삼성 라이온즈 시즌 마무리 칼럼 8 ♥16
오피셜떠서 버틀러트레이드에대한 생각 5 ♥8
휴스턴의 대격변의 이유(주관적인 생각) 11 ♥13
이번 농구 드래프티들 평가 및 개인적 순위 15 ♥14
[11/11] 야구/기타스포츠 갤러리 18-19시즌 NBA 칼럼 모음 3 ♥5
오프시즌 이적&방출 모음(서부) ♥2
오프시즌 이적&방출 모음(동부) ♥7
NBA 각 구단별 로스터(서부) 1 ♥5
NBA 각 구단별 로스터 (동부) 1 ♥6
철창 속 앵무새에서 앵그리버드가 된 홍관조 10 ♥14
천 달러의 사내, 가장 가치 있는 선수가 되다. 17 ♥13
용량주의) 나미춘과 알아보는 UFC - 코너 맥그리거 16 ♥13
용량주의) 나미춘과 알아보는 UFC - UFC229 하빕 VS 맥그리... 13 ♥8
사진)빠따의 불문율. 그것은 무엇인가.(1) 8 ♥16
롭 맨프레드가 피트 로즈의 복권희망에 거부를 표한 이유 BY... 2 ♥7
내 빠던이 시비 거는거냐고? 3 ♥5
[HoF] 최초의 5인이자 원조 대도 타이 콥에 대한 오해와 진... 7 ♥6
위기의 LG 마운드를 구원할 마지막 희망은? 13 ♥13
(연재칼럼)1. 시카고컵스를 71년(혹은 108년)동안 우승을 못... 10 ♥18
저기를 봐라. 역사상 가장 위대한 타자가 지나간다. 8 ♥12
한화이글스 중간결산 3편 1 ♥8
진라면의 엘지트윈스 중간결산 칼럼(허프, 윌슨 추가) 5 ♥9
kt 위즈 시즌 중간결산 13 ♥10
봄봄의 기아타이거즈 중간결산 칼럼 14 ♥10
두산베어스 중간결산 칼럼 4 ♥10
한화 중간결산 2편 2 ♥8
한화 이글스 중간결산 1편 6 ♥12
이벤트

노예들 : 엉덩국우루사 소년점프 꾸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잡담 안녕하세요 펨네미디어 인스타그램 '펨미스타그램' 관리자입니다. 4 title: 오마이걸2침투하는아린 2018-12-14 62 11
공지 이벤트(진행) 뽀인트가 필요하십니까???? 2 file title: 마미손CEO 2018-12-11 75 8
공지 이벤트(진행) KBO 18시즌 마무리 칼럼 받습니다 16 title: 바이에른 뮌헨 2소년점프 2018-11-20 128 10
공지 칼럼 [11/11] 야구/기타스포츠 갤러리 18-19시즌 NBA 칼럼 모음 3 file title: 네모 피카츄꾸레 2018-10-10 255 5
공지 공지 야구/기타스포츠갤러리 사용설명서 (Ver. 181007) 1 title: 네모 피카츄꾸레 2018-10-07 249 7
공지 공지 [7/8] 야구/기타스포츠 갤러리 칼럼 정리 2 file title: 눈송이Arcmoon 2018-03-22 1272 19
공지 공지 뉴비들의 빠른 정착을 위해 추천과 댓글을 생활화합시다. 30 title: 바이에른 뮌헨 2180417 2018-03-03 803 53
잡담 야 이 씨밸럼들아 한전 승리의 직관충이다 16 newfile 콱성근 22:04 69 14
격투기 WWE의 위기 (1), (2) 4 new COSMO 22:17 26 10
잡담 크블 눈물이 흘러 못 봅니다 7 new title: 좋냥이동동x채영 21:19 24 9
200561 국내야구 이런 이택근을 빨아대신분들은 사과해주세요 저에게. new title: 요시묘이샤론미나 20:14 3 1
200560 배구 통장으로 팬고이전할까? 1 new title: 사우스햄튼하와이피스톨 20:12 4 2
200559 배구 알리 ㅅㅅㅅ 2 new title: GS칼텍스슬레이어스박서 20:10 3 1
200558 배구 마야 부상인가?? 3 new title: GS칼텍스슬레이어스박서 20:07 4 2
200557 배구 그래 패승승승이야 new title: GS칼텍스슬레이어스박서 19:59 3 1
200556 잡담 프로야구해체하고실업가자 new 걸그룹 19:43 7 3
200555 국내야구 얘 맘에든다 6 new title: 대전 시티즌황인범 19:20 21 4
200554 격투기 다음주 스맥 스포라는데 new title: 수리CynicalK 19:14 6 3
200553 배구 gs칼텍스 실망입니다 1 new title: 사우스햄튼하와이피스톨 19:09 10 4
200552 섹스 섹스 1 new title: 겨울네이션김태형 19:08 5 3
200551 게임 정권이내의 끝은 어디인가 2 new title: 수리CynicalK 18:41 14 7
200550 게임 시근우 뽑은거 5 newfile title: 눈송이Arcmoon 18:38 12 6
200549 국내야구 착한 거품 ㅇㅈ합니다 new title: 수리CynicalK 18:35 6 2
200548 게임 이번에 복주머니 100개 사서 시근우 만들고 느낀점 2 new title: 눈송이Arcmoon 18:34 9 6
200547 국내야구 이택근 "문우람에게 진심으로 미안…심각한 폭행 아니었다" 2 new title: 네모 피카츄꾸레 18:31 11 3
200546 국내야구 솩 우승반지라는데 1 newfile title: 수리CynicalK 18:30 9 4
200545 국내야구 솩에서 방출된 이성우 사모님 인스타 글이래 2 new title: 수리CynicalK 18:26 14 4
200544 국내야구 꾸머장한텐 미안한데 너무 웃겨서... new title: 수리CynicalK 18:24 12 4
200543 게임 흐투 일주일만에 들어가니까 선물줌 new title: 네모 피카츄꾸레 18:23 6 5
200542 게임 조투 이번 상점 분석 2 newfile title: 눈송이Arcmoon 18:20 10 6
1 - 10029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