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In Match
Magazine
THE BIG INTERVIEW: AS ROMA X CENGIZ UNDER 4 ♥8
시대별 전술에 대해 알아보자!(1960년대) - 1. 카테나치오와... 34 ♥27
[연재] 지안루이지 부폰 : 축구 역사상 최고의 골키퍼들 10 11 ♥10
30년 전 오늘 잉글랜드 축구계에 일어났었던 참사 ♥4
주문하신 델피에로 나왓읍니다. 1 ♥7
오르곈 체링 나왓읍니다 3 ♥3
이번주 선수맞추기 5 ♥2
[Giallorossi의 TMI 리스트] 18년 전 오늘은.................. 5 ♥9
THE BIG INTERVIEW: AS ROMA X STEPHAN EL SHAARAWY 4 ♥5
나쁜 독은 달콤한 꿀 속에 숨어 기다린다. (뒤늦은 챔스16강... 10 ♥10
아스날 과연 챔스진출 가능할까?
3번째 선수맞추기 입니다. 12 ♥6
칸나바로 나왓읍니다. 4 ♥7
여기 아직도 로마빠는 한심한 놈이 머장으로 있다고 해서 와... 9 ♥18
첼크러이의 좌충우돌 유럽직관기 3편 - 리옹 10 ♥13
1959년 오늘, 세리에 A에서 두 전설이 맞대결을 펼쳤습니다 ♥4
프랑스풋볼 선정 축구 역사상 최고의 감독 50인 10 ♥8
이번주 선수맞추기입니다 14 ♥10
로마뇰리 나왓읍니다. 4 ♥9
[쟐로로씨의 TMI리스트] 리그 최악의 기록들(라리가, 세리에편) 10 ♥6
[풋.고.축] EP.07 - 볼리비아전 리뷰와 챔스 8강 프리뷰!! 1 ♥4
첫번째 그림판으로 선수그리기 8 ♥12
볼리비아전 직관 후기 11 ♥13
2010년 오늘 풀럼은... 2 ♥6
첼크러이의 좌충우돌 유럽직관기 2편 - 바르셀로나 13 ♥17
[풋.고.축] 쉬어가는 타임 - 간단한 해외축구&국내축구 ... 12 ♥10
[에비야의 더 레전드] 로이 맥펄랜드 1 ♥3
[논리그 U-23 유망주] 1. 마빈 엑피테이타 ♥5
첼크러이의 좌충우돌 유럽직관기 1편 번외 - 메스타야 투어 9 ♥9
오늘은 AS 로마 선수였던 지울리아노 타콜라가 안타깝게 사... 2 ♥6
title: 아이즈원 발베르데감독님
18.10.11
조회 수 56
추천 수 4
댓글 3 https://www.fmnation.net/31235864
Extra Form
첨부 이케르 카시야스.jpg, 월드컵 당시 카시야스.jpg, 남아공 월드컵 카시야스.jpg,

 

 

고든 뱅크스 편 - https://www.fmnation.net/football/30384427

피터 쉴튼 편 - https://www.fmnation.net/football/30654622

피터 슈마이켈 편 - https://www.fmnation.net/30927196

 

***

 

이케르 카시야스.jpg

 

 

이름 : 이케르 카시야스 (Iker Casillas Fernandez)

국적 : 스페인

출생지 / 생년월일 : 스페인 마드리드 / 1981년 5월 20일

키 : 185cm

 

 무적함대 스페인의 전성기를 이끈 스페인 축구 역사상 최고의 골키퍼이자, 레알 마드리드 역사상 최고의 골키퍼. UEFA 챔피언스 리그 최다 시즌 출전인 20시즌 출전의 기록을 세웠고 그 동안 챔피언스 리그 3회, 프리메라리가 5회, 월드컵 1회, 유로 2연패 등 커리어로만 따지면 축구사에서 가장 위대한 수문장이다. 

 

 

# 레알 마드리드에서부터 유로, 그리고 월드컵까지

 

월드컵 당시 카시야스.jpg

(2002 한일 월드컵 당시 이케르 카시야스)

 

 그는 '라 파브리카'라고 불리는 레알 마드리드 유소년 팀에서 1990-1991 시즌부터 뛰기 시작했다. 어린 시절부터 뛰어난 실력을 자랑한 그는 1997년 17세 이하 대표팀에 발탁되어 U-17 월드컵에서도 활약하는 등 좋은 모습을 보여주었다. 이후 1999-2000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올림피아코스와의 경기에서 첫 챔피언스리그 출전 기록을 갖게 된 그는 당시 18살의 나이였다. 가장 어린 나이에 챔피언스리그 무대를 밟은 사람이었고, 그만큼 구단에서 카시야스에게 신뢰를 가지고 있었음을 보여준다. 그 경기가 있기 3일 전에는 아틀레틱 빌바오와의 리그 경기에서도 나서며 리그 데뷔전도 치룬 상태였다. 이후 챔피언스리그 결승 경기 발렌시아 전에 출전하며 우승컵을 들어올렸고, 챔피언스 리그 우승컵을 가장 어린 나이에 들어본 골키퍼로 남아있다. 이 활약상을 인정 받아 카시야스는 스페인 성인 국가대표팀에 발탁되어 유로 2000에서 성인 국가대표팀 데뷔전을 가지기도 했다. 당시 스페인에는 산티아고 카니자레스라는 발렌시아 역사상 최고의 골키퍼로 평가 받는 전설적인 선수가 버티고 있었기에, 그는 서브 골키퍼에 불과했다. 

 다음 시즌인 2000-2001 시즌 세자르 산체스 골키퍼에게 주전 자리를 내주고 부진한 모습을 보이면서 한 시즌만에 위기가 찾아왔다. 세자르 산체스가 부상을 입으면서, 결국 다시 주전으로 자리매김한 카시야스는 중요한 순간마다 뛰어난 세이브 능력을 보여주며 자신의 실력을 다시 입증했다. 다시 한 번 이런 활약들을 통해 스페인 국가대표팀의 일원으로 합류한 그는 2002년 한일 월드컵에서도 기회를 부여 받게 되었는데, 이건 한국 팬들에게는 조금 특별했다. 위에도 언급했듯 당시 스페인의 주전 골키퍼는 산티아고 카니자레스였는데, 카니자레스의 부상으로 인해 16강부터는 카시야스가 주전 골키퍼로 나선 것이다. 당연히 한국과의 8강 경기도 카시야스가 선발로 출전했고, 그 경기에서 카시야스가 보여준 선방 능력은 아직까지 많은 한국 팬들에게 뚜렷한 기억으로 남아있을 것이다. 

 이후 카시야스는 레알 마드리드의 갈락티코 정책 실패로 인해 2007년까지 클럽에서 아무런 트로피를 들어올리지 못했지만, 그 와중에도 어마무시한 선방 능력을 보여주었다. 특히 2004/2005 시즌 레알 마드리드는 10경기 동안 222개의 슈팅을 허용하는 심각한 수비력을 보여주었는데, 카시야스의 미친듯한 선방으로 겨우 8실점에 그쳤다. 몇몇 팬들은 당시 카시야스가 강제 레벨업을 했다고 농담 반 진담 반의 이야기를 꺼낼 때도 있다. 

 

 

# 메이저 대회 3연패

 

남아공 월드컵 카시야스.jpg

(남아공 월드컵 우승 세레모니를 펼치는 카시야스)

 

무적함대의 전설

 

 이케르 카시야스는 스페인 국가대표팀의 주장으로 유로 2008에 임했다. 카시야스는 이탈리아와의 8강에서 무실점으로 경기를 끝냈고 이어진 승부차기 대결에서 안토니오 디 나탈레와 다니엘레 데 로시의 슛을 막아내고 스페인을 4강으로 이끌었다. 이후 카시야스는 준결승 러시아와의 경기, 결승 독일과의 경기 모두 클린시트로 마무리하며 스페인의 압도적인 유로 챔피언 등극의 큰 몫을 해냈다. 이때 카시야스는 조별리그 2실점(그리스 전은 페페 레이나가 출전했다)을 제외하고 토너먼트에서는 완전히 무실점을 기록했었다. 이후 카시야스와 페페 레이나는 710분 동안 무실점 기록을 이어나갔다. 당시 카시야스는 2008년 발롱도르 4위에 랭크될 정도로 좋은 평가를 받았고, IFFHS 선정 2008년 올해의 골키퍼와 2009년 발표한 IFFHS 역대 최고의 골키퍼 3위로 평가 받는 전설로 발돋움했다. 

 이후 월드컵 예선 경기에 출전해 안도니 수비사레타(바르셀로나의 전설적인 골키퍼)가 보유하고 있던 56개의 클린시트 기록을 뛰어넘었고, 그보다 좀 더 지난 아르헨티나와의 친선 경기에 출전하며 스페인 역사상 세번째로 국가대표 100경기 출장을 달성해냈다. 이후 다시 한 번 주장 완장을 달고 월드컵에 출전한 카시야스는 이 대회 야신상(골든 글러브, 월드컵 최고의 골키퍼에게 주는 상)을 수상하며 최고의 퍼포먼스를 보여주었다. 이후 안도니 수비사레타의 최다 A매치 출장 기록과 에드윈 반 데 사르(네덜란드 역사상 최고의 골키퍼)의 최다 국가대표팀 클린시트 기록을 넘어서며 기록이란 기록은 모두 갈아치우기 시작했고, 심지어는 디노 조프(부폰과 함께 이탈리아 역사상 최고의 골키퍼)의 494분 무실점 기록을 넘어 509분의 무실점 기록을 세우면서 골키퍼로 세울 수 있는 대부분의 기록을 새로 써내려갔다. 이후 유로 2012에서도 주장 완장을 차고 최고의 퍼포먼스로 6경기 1실점, 스페인을 유로 2연패로 이끌었다. 

 

 

# 13년만의 챔피언스리그 우승

 

 

(챔피언스리그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리는 카시야스)

 

카시야스의 마지막 전성기

 

 이케르 카시야스는 흔히들 언급하는 무리뉴와의 불화로 인해 디에고 로페즈에게 밀려 선발 출전 기회를 부여 받지 못하고 있던 중, 카를로 안첼로티 체제 하에 다시 주전 골키퍼로 자리 잡고 경기에 나오기 시작했다. 앞서 언급한 무리뉴와의 불화는 크게 언급하지 않고 넘기겠다. 카시야스는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2차전부터 주전 골리로써 제대로 된 면모를 보여주기 시작했는데, 이 퍼포먼스는 코파 델 레이와 챔피언스리그 무실점 행진으로 쉽게 알아볼 수 있다. 그는 코파 델 레이와 챔피언스리그를 합하여 총 952분간 무실점 기록을 이어나갔고, 코파 델 레이에서는 결승전을 제외하고 전경기에서 실점을 기록하지 않는 등 엄청난 선방 능력을 과시했다. 이후 챔피언스리그 결승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의 경기에서 좋지 못한 실수를 연출하며 선제골을 내주면서 마무리가 안좋은듯 보였으나, 결국 우승컵을 들어올리며 성인 무대에서 밟은 모든 결승 경기에서 승리한 선수로 남아 있다. 

 

 이후의 행보는 조금 좋지 못했다. 최고의 한 해를 보낼 것으로 예상되었던 카시야스는 2014 브라질 월드컵 최악의 골키퍼로 불리며 남은 기간 동안 정말 비참한 세월을 보내야했고, 결국 2014-2015 시즌 직후 FC 포르투로 이적을 결심했다. 그는 포르투로 이적하기 전까지 레알 마드리드에서 총 725경기 출장 752실점, 266경기 무실점이라는 대기록을 남겼다. 이후 포르투에서의 행보는 꽤나 좋은 골키퍼로 평가 받고 있고, 이번 2018-2019 시즌에도 챔피언스리그에 출장하며 역대 최다 시즌 챔피언스 리그 출장 기록인 20시즌을 달성하며 다시 한 번 역사에 이름을 새겼다. 

 

 정말 역사상 최고의 골키퍼로 평가 받았지만, 레알 마드리드에서의 마지막이 너무도 아쉽게 마무리되며 평가가 절하되고 있는 한 편으로는 최고이면서도 한 편으로는 안타까운 골키퍼. 그가 만약 최고의 경기력을 유지했다면, 그리고 또 비참한 월드컵을 보내지 않았다면, 아직까지도 레알 마드리드에서 뛰고 있는 그의 모습을 볼 수도 있지 않았을까?
 

이상 축구 역사상 최고의 골키퍼들 '이케르 카시야스' 편이었습니다.

 

원문 - https://blog.naver.com/jhl3689/221375669670

이름 : 이케르 카시야스 (Iker Casillas Fernandez)국적 : 스페인출생지 / 생년월일 : 스페인 마드리드 ...


 

댓글 3

profile
킹짱카시야스 ㅊㅊ
내마음속엔 올타임 넘버원인데ㅠㅠㅠ...
profile
말년이 너무 추했죠..안타깝습니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해외축구

In Match
Magazine
THE BIG INTERVIEW: AS ROMA X CENGIZ UNDER 4 ♥8
시대별 전술에 대해 알아보자!(1960년대) - 1. 카테나치오와... 34 ♥27
[연재] 지안루이지 부폰 : 축구 역사상 최고의 골키퍼들 10 11 ♥10
30년 전 오늘 잉글랜드 축구계에 일어났었던 참사 ♥4
주문하신 델피에로 나왓읍니다. 1 ♥7
오르곈 체링 나왓읍니다 3 ♥3
이번주 선수맞추기 5 ♥2
[Giallorossi의 TMI 리스트] 18년 전 오늘은.................. 5 ♥9
THE BIG INTERVIEW: AS ROMA X STEPHAN EL SHAARAWY 4 ♥5
나쁜 독은 달콤한 꿀 속에 숨어 기다린다. (뒤늦은 챔스16강... 10 ♥10
아스날 과연 챔스진출 가능할까?
3번째 선수맞추기 입니다. 12 ♥6
칸나바로 나왓읍니다. 4 ♥7
여기 아직도 로마빠는 한심한 놈이 머장으로 있다고 해서 와... 9 ♥18
첼크러이의 좌충우돌 유럽직관기 3편 - 리옹 10 ♥13
1959년 오늘, 세리에 A에서 두 전설이 맞대결을 펼쳤습니다 ♥4
프랑스풋볼 선정 축구 역사상 최고의 감독 50인 10 ♥8
이번주 선수맞추기입니다 14 ♥10
로마뇰리 나왓읍니다. 4 ♥9
[쟐로로씨의 TMI리스트] 리그 최악의 기록들(라리가, 세리에편) 10 ♥6
[풋.고.축] EP.07 - 볼리비아전 리뷰와 챔스 8강 프리뷰!! 1 ♥4
첫번째 그림판으로 선수그리기 8 ♥12
볼리비아전 직관 후기 11 ♥13
2010년 오늘 풀럼은... 2 ♥6
첼크러이의 좌충우돌 유럽직관기 2편 - 바르셀로나 13 ♥17
[풋.고.축] 쉬어가는 타임 - 간단한 해외축구&국내축구 ... 12 ♥10
[에비야의 더 레전드] 로이 맥펄랜드 1 ♥3
[논리그 U-23 유망주] 1. 마빈 엑피테이타 ♥5
첼크러이의 좌충우돌 유럽직관기 1편 번외 - 메스타야 투어 9 ♥9
오늘은 AS 로마 선수였던 지울리아노 타콜라가 안타깝게 사... 2 ♥6

노예들 : 리옹맨 강미나 Giallorossi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이벤트 4월 2주차 해외축구갤러리 Under & Over 집계결과 및 4월 3주차 안내 (4/20 00:00까지) 13 updatefile title: 함룬 스파르탄스Giallorossi 2019-04-17 35 10
공지 이벤트 해외축구 갤러리 Under & Over 룰 가이드 9 file title: 함룬 스파르탄스Giallorossi 2019-04-04 63 5
공지 사진/움짤/영상 해외축구 갤러리 Under & Over 3월 한달간 통계 file title: 함룬 스파르탄스Giallorossi 2019-04-03 51 8
공지 연재 [풋.고.축] EP.07 - 볼리비아전 리뷰와 챔스 8강 프리뷰!! 1 file title: 아이즈원이채영 2019-03-24 88 4
공지 Magazine 18-19시즌 전반기 팀별 리뷰 39 title: 함룬 스파르탄스Giallorossi 2019-01-06 1397 27
공지 공지 FMNATION 해외축구갤러리 공지사항 20190120 27 title: 극기만강미나 2018-01-03 1367 37
공지 공지 해외축구를 즐길 때 도움이 되는 글 목록 56 title: 아스날문채원 2017-11-09 3510 82
킹 흥 민 맨시친구들도 맨8딱 이런말 들으니까 ㅂㄷㅂㄷ한가봐 9 new title: 알로라 식스테일천사시체 18:47 51 15
킹 흥 민 손흥민의 "포기를 모르는 정신"을 찬양하는 글이 프랑스 축구 커뮤에 퍼지고 있읍니다 4 newfile title: 서울리옹맨 19:47 57 9
킹 흥 민 킹짱민 토트넘 종신했으면 좋겠다 new title: 태극기별의꽃 22:15 19 7
163765 킹 흥 민 이거네이버에있는건데 대문이쁠것같지않나요? 2 newfile titl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붉은심장지성팍 04:27 11 4
163764 킹 흥 민 리즈병신들은 new title: 바르셀로나결경 03:48 10 0
163763 킹 흥 민 초리치 테니스도함? new title: 바르셀로나결경 03:43 6 0
163762 킹 흥 민 누가 일 잘해놨네 new title: 바르셀로나결경 03:40 9 1
163761 킹 흥 민 아니 근데 나 4강간거 좋아해도 되지? 3 new title: 토트넘ScottParker 01:08 29 5
163760 킹 흥 민 [커트오프사이드] 레알 에릭센 영입 본격 착수 new title: 레알마드리드갓센시오 00:34 20 4
163759 킹 흥 민 변태아재들이 날뛰는시간 new title: 바르셀로나결경 00:28 13 2
163758 킹 흥 민 동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 new title: 세인트 앤드류스아방뜨 00:18 22 5
163757 킹 흥 민 3: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new title: 세인트 앤드류스아방뜨 00:12 14 3
163756 킹 흥 민 후반 시작하자마자 골먹혔다 1 new title: 세인트 앤드류스아방뜨 00:09 12 3
163755 킹 흥 민 헤이번트 미친 놈들 1 new title: 세인트 앤드류스아방뜨 23:49 17 4
163754 킹 흥 민 더비 축구 개못하네 진짴ㅋㅋㅋ new title: 알로라 식스테일천사시체 23:30 18 4
163753 킹 흥 민 [버스] 유로 2012 C조 스페인 vs 이탈리아 (1080i) 7 new title: 인징징강주희 23:21 14 3
163752 킹 흥 민 마틴 웨그혼 골.gif newfile title: 더비 카운티에비야 23:17 13 2
163751 킹 흥 민 킹짱민 토트넘 종신했으면 좋겠다 new title: 태극기별의꽃 22:15 20 7
163750 킹 흥 민 변태분들은 챔쉽과 리그앙보면서 갤을 지켜주세요 1 new title: 바르셀로나결경 21:55 22 5
163749 기타리그 로마 영트의 마이너 추꾸팀 픽 newfile title: 함룬 스파르탄스Giallorossi 20:45 22 4
163748 킹 흥 민 흑흑... 흑흑흑...ㅠㅠ 4 newfile title: 함룬 스파르탄스Giallorossi 20:39 32 6
163747 킹 흥 민 내일 new title: 인징징델피에로 20:36 8 3
163746 킹 흥 민 와 역시 리버풀이.우승확률 더 높네 1 new title: 바르셀로나결경 20:33 39 5
1 - 8189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