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프리뷰/리뷰 축알못이 개인적으로 김도훈에게 보내는 편지[발롱도르~]

  • Rolfes
  • 445
  • 10
  • 68

 

 

 

팬들에게 인사라곤 할줄 모르는 감독이니 감독같지도 않아서 그냥 -씨라고 붙일게요

 

 

김도훈씨,

우리가 함께한지 4년이나 됐어요

 

 

세월이 너무 빠르죠?

 

 

사실 3년만 봤어야 했는데 말이죠

 

 

 

 

당신은 대체 뭔가 싶어요

 

정확히 말하면 19년 극장 준우승 이후부터 말이죠

 

그때도 전면엔 선수들이 있었고 선수들이 고개를 숙이며 미안해하고, 아쉬워 했죠

 

 

당신은 형식적으로 무조건 해야하는 경기후 인터뷰만 하셨던걸로 기억이 나네요

 

 

 

 

 

물론 그때 많은 사람들이 울었어요

 

폭우가 존나 쏟아지던 그날 밤 말이에요. 

 

그런데 당신은 코빼기도 안비추더군요

 

 

 

 

그리고 나서 한달간 소식도 없었습니다.

 

이후에 칩거한건 아니라고 했지만 팬들에게 한마디도 안하고 뒤에서 물밑으로 일하면 누가 알아줍니까?

 

 

그 이후 팬들에게 미안하다는 인사는 하셨나요?

 

누가 뭐 많은거, 힘든거 바랬습니까?

 

 

당신의 소식을 히풋, 기사로만 접하고 개인적으로 정내미가 떨어졌지만

 

1년 더 한다길래 싫었지만 눈감고 한번 더 믿었습니다.

 

미우나 고우나 우리편이니까요.

 

팬들 아니면 누가 우리팀 감독을 지켜주겠습니까?

 

 

 

올시즌도 많은 국대급 선수들이 모였습니다.

 

당연히 우승을 바랐습니다. 스쿼드의 질을 떠나서 울산의 팬이니까요

 

 

언젠간 전북과 5점차가 난적도 있었죠.

 

그런데 시즌중에 우승경쟁팀에게 9점을 주는 혜자구단으로 변모하면서 그걸 따라잡히고, 역전당해서 오늘 결국 준우승을 기록하셨군요.

 

 

뭐 솔직히 이번엔 13년, 19년에 비해서 화도 안났습니다.

 

 

우승 못할걸 알고 있었지만

 

그냥 내 팀, 내 선수 응원하러 갔습니다. 기죽지 말라고.

 

 

이동경 선수의 골 이후 세레모니로 90도로 인사를 하더군요 팬들에게

 

그때부터 너무나도 슬펐습니다.

 

 

 

나도 짜증났지만 그 전에 선수들이 너무나 걱정되었거든요.

 

 

 

그렇게 경기가 끝난 뒤 선수들은 또 한번 준우승이라는 잔인한 결과물을 짊어지고 관중들에게 인사를 했습니다.

 

 

 

부주장인 김태환 선수는 아쉬워서 그라운드도 떠나지 못하고 그라운드에 서있다가 한동안 벤치에 머물러 있었습니다.

 

그렇게 있다가  얼마나 긴 시간이 지난건지 모를만큼 그라운드를 응시하다가 그제서야 들어갔습니다.

 

그리고 그때 관중들은 또 한번 눈물을 흘렸습니다.

 

 

 

이런 모습들을 보고 

 

와 울산 팬 못해먹겠다가 아니라 오히려 더 애착이 가고 더 응원해야겠다는 오기가 생기더군요

 

 

 

그런데 내가 잘못본게 아니라면 이 팀의 헤드코치라는 당신은 tv 인터뷰만 하고 갔습니다.

 

당신에게 팬이란 무엇인가요? 팬들의 눈물이 가벼우신가요?

 

 

 

팬들이 버스를 막았나요?

 

아니면 당신에게 욕을 했습니까?

 

아니면 꺼지라고 걸개라도 걸었나요?

 

 

 

맨날 지면 본인탓이다, 다음엔 준비를 잘하겠다, 경험 어쩌고 얘기하시더니 결국 지켜지는건 하나도 없었습니다.

 

 

 

 

난 정말 당신이 대구전에서 이동경을 다시 교체했을때도 이해하려 노력한 사람입니다.

 

근데 이젠 당신이란 사람은 뭔가 싶습니다.

 

 

 

쫄보가 별겁니까?

 

 

 

축구 스타일이 쫄보인게 아니라

 

회피성 단답 인터뷰를 하다가 본인의 자질을 의심하는 질문에는 발끈하여 길게 얘기하며, 응원해준 팬들에게 인사를 할줄 모르는 놈이 바로 쫄보입니다.

 

 

 

상황에 당당히 맞서지 않고, 굽힐줄 모르고 피하는게 쫄보입니다.

 

 

 

당신은 지금껏 '쫄보 축구'를 한게 아닙니다.

 

오늘 당신이 한 행동이, 2년동안 마지막 라운드에 한 행동이 바로 쫄보입니다.

 

 

 

FA컵에도 당신의 팀을 응원하러가는게 아닐겁니다.

 

바로 내 선수들을 응원하러 가는겁니다

 

 

 

아무튼 마지막으로

 

잘-가세요 김도훈씨 4년동안 응원했는데 오늘 이후론 응원하는일이 없었으면 합니다.

 

 

 

 

 

 

 

댓글 10

best Rolfes 작성자 2020.11.01. 21:29
했으면 박수라도 쳐줬지 ㅋㅋㅋ 경기종료 이후로 코빼기도 못봄
best Rolfes 작성자 2020.11.01. 21:29
 포항의일류첸코
했으면 박수라도 쳐줬지 ㅋㅋㅋ 경기종료 이후로 코빼기도 못봄
댓글
멘다 2020.11.02. 01:21
 Rolfes
3년 도망 ㄷㄷ
댓글
아이어른 2020.11.02. 01:11
오늘 경기도
감독이 잘해서라기보다는 그냥 선수들 퀄리티로 이긴 것 같던데... 확실히 답답하더라
댓글
Rolfes 작성자 2020.11.02. 07:05
 아이어른
오늘 광주 개 잘하더군요
댓글
아이어른 2020.11.02. 12:03
 Rolfes
광주는 울산이랑 저번 2번의 맞대결과 큰 차이는 없었던 것 같은데 펠 없는게 너무 치명타였는듯
펠은 종신시켜야겠다
댓글
Rolfes 작성자 2020.11.02. 12:09
 아이어른
진짜 펠리페만 있어도 비겻을듯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홍보 [지기원정대] 골 넣고 퇴장당한 이유는.......? 3 키득키득 87 9
에펨/로스터 페이스팩 만드는거 도와줄사람 모집한다 20 권창훈 380 20
에펨/로스터 FM21 국내축구 갤러리 로스터(5월 10일 업데이트) + J리그, 각종 아시아리그 활성화 파일 업데이트 86 권창훈 1387 61
자유 ❗이것만 있으면 당신도 프로 펨네인! 개축갤 뉴비들을 위한 필독서 모음❗ 14 주시은 1253 45
대문 신청 대문 신청 전에 꼭 읽어주세요) 국축갤 대문듀스 101 공지이자 당부사항 2 주시은 1972 10
자유 국내축구갤러리 2021 가이드 4 권창훈 1965 27
에펨/로스터 국내축구갤러리 2021년 로스터 통합 공지 1 권창훈 6032 22
인기 "패배 후 훈련장 집합" 제주 남기일 감독, 선수단에 망신당한 사연 33 [도르~] 아수라발발타 715 69
인기 그와중에 김현회 춘천인데 관중끼리 싸웠나봄 ㅋㅋㅋㅋㅋㅋㅋㅋㅋ 19 [도르~] Hunt_K 647 47
인기 [현장 목소리] 남기일 감독, 2연속 3실점에 “선수는 로봇이 아니다” 18 [도르~] 아수라발발타 479 46
자유
기본
PrimaPunta 8 3
자유
이미지
오르샤즘 18 7
자유
기본
한프 15 2
자유
기본
전북네골넣을시닉변 6 1
자유
기본
권창훈 44 2
자유
기본
권창훈 56 4
자유
기본
고무열동력기 26 3
자유
이미지
고무열동력기 46 7
자유
이미지
슈화 22 5
자유
이미지
간지붐송 41 3
자유
기본
MixDiskerud 26 1
자유
기본
아수라발발타 36 4
자유
기본
전북네골넣을시닉변 41 3
자유
기본
헛소리잘함 34 3
정신병자
기본
헛소리잘함 22 1
자유
기본
Stefan_Kutschke 22 2
자유
이미지
Stefan_Kutschke 34 4
자유
기본
리옹맨 59 5
자유
기본
포항의타쉬 84 5
자유
기본
한프 52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