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프리뷰/리뷰 그렇게 우리는 다시 강등되었다.[발롱도르~]

  • Muniain
  • 702
  • 10
  • 86

개인적인 일이 있어 성남과의 최종전을 전반전만 시청했다. 일이 다 끝나고 보니 역전패와 함께 강등이라는 성적표를 받았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그렇다고 경기 영상을 따로 찾아보진 않았다. 항상 역전패당하던 대로 졌으리라.

두번째 강등이라 그런지 생각보다 버틸만 했다. 1부리그에서 보낸 오랜만의 시즌은 즐거웠던 시간도 분명 있었다. 다만 이동준이 눈물을 흘리는 영상을 봤을 때 몰려온 씁쓸함은 없앨 수 없었다.

 

 

잠시 시계를 돌려보자. 안익수 감독 시절, 김창수, 박종우, 이경렬을 앞세운 부산은 질식축구라는 나름의 아이덴티티를 확립하며 좋은 평가를 받았다.

클럽 팀에게 축구에 관한 정체성이 생긴다는 것이 얼마나 매력적이겠으랴. 당시에 부산은 적어도 쉽게 지지 않는다는 느낌을 주는 팀이었다.

 

시간은 흘러 부산은 무색무취의 축구를 보여주며 2부로 강등되었고, 고 조진호 감독님 부임 후 몇년간 김문환, 호물로, 이동준, 김진규 등을 필두로 강력한 오른쪽 라인과 양질의 패스를 보여주는 아이덴티티를 성립해나갔다. 거기에 이정협, 박종우가 돌아왔고 팬들도 늘어났으며 드디어 2020년, 승격에 성공했다.

 

 

글로만 보면 재기에 성공한 클럽으로 보일 수도 있겠지만 실상은 달랐다. 승격 과정에서도 지적받던 센터백, 왼쪽 라인에 대한 우려는 1부에 와서도 끊이지 않았고, 2020년 한 시즌동안 15명 이상의 선수를 영입했지만 36살 먹은 강민수의 활약상이 나머지 10여 명의 활약을 다 합한것보다 좋았다. 그 강민수마저 시즌 막판 부상과 개인사가 겹치며 팀에 보탬이 되지 못했다.

 

앞에서 말한 신입생들 중에는 K3리그 소속도 여럿이요, 1경기만 뛴 선수, 1경기도 뛰지 못한 선수도 여럿이다. 빈치씽코, 김병오를 다년계약으로, K3리그 선수들을 과감하게 영입하던 프런트는 유독 조덕제 감독에게는 우유부단한 모습을 보여주었다. 2019년 2부리그에서도 비판받던 조덕제 감독은 2020 시즌 중반으로 가면서 현저한 경기력 저하를 보여주었고 불화설이 밖으로 튀어나왔지만 프런트는 결정하지 못했다. '혹시 1경기라도 이기면, 1경기라도 비기면'을 외치다 또 다시 강등을 당하고 만 것이다. 지속되는 프런트의 대책없는 행보에 탄식이 절로 나오지만 부산 팬들은 알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쉽게 바뀌지 않을 프런트라는 것을.

 

시즌이 마지막으로 갈수록 주장 완장을 달고 몸을 내던지며 일명 걸레수비를 보여주던 박종우의 헌신을 보고 프런트는 무엇을 느끼는가.

로컬 유스로 시작해서 1부리그에서 부산 소속으로 뛰는 것을 꿈꿔왔을 이동준은 최종전을 마치고 닭똥같은 눈물을 흘렸다. 두서없이 연신 죄송하다는 말을 언급하며 인스타그램에 올린 게시물을 보며 그 어린 것이 얼마나 큰 짐을 짊어지고 있었는지 알 수 있었다. 심지어 막판에 본인이 맹활약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프런트가 이런 모습을 보고 진심으로 변화할 생각이 있는가에 대한 질문을 던지고 싶다.

 

필연적으로 핵심 선수들은 이적할 것이다. 팬들의 관심 또한 줄어들 것이다. 남은 선수들은 다시금 노력하겠지만 프런트를 생각하면 떠오르는 씁쓸함은 왜일까.

 

그렇게 우리는 다시 강등되었다.

 

11월이지만 부산의 날씨는 유난히 춥다.

 

 

 

댓글 10

Muniain 작성자 2020.11.02. 02:28
 페르난도정성준
협약식은 1부에서 유효하다 같이가자 슈발
댓글
v쿠키v 2020.11.02. 02:30
이기형의 교체 실패 두경기다 너무 일찍 지키려고 하다가 이사단이 나버렸죠 물론 잘못은 프런트가 1순위 입니다 2순위 조덕제 3순위 회장 이렇게 운영할거면 매각하는게 좋아보입니다 기업구단이 부산시축구협회에 쩔쩔매는거 보면 참....
댓글
Muniain 작성자 2020.11.02. 02:32
 v쿠키v
이기형이 맡은 시점도 이미 늦었다고 생각함
순위는 매우 동감하는 부분.
댓글
v쿠키v 2020.11.02. 02:37
 Muniain
스플릿전 강원전 지고 조덕제가 사표 제출했을때 그때 사표처리했음 지금 이렇게 까지 안됬을건데... 프런트들도 회장한테 보고하기 꺼려하고 운동장에 팬들없으니 배짱이고 일부 선수들도 성남전 끝나고 버스앞 영상보니 인사도 사과도 없고 ㅎ 그저 빤스런 뿐....... 결국 피해는 팬들만 ㅠㅠ
댓글
엄마는북패믿어 2020.11.02. 02:41
서울도 욘쓰 금방 내쳤는데 애매하게 중간에 있던게 오히려 부산에게 독이였나
댓글
Muniain 작성자 2020.11.02. 02:42
 엄마는북패믿어
확 쳐졌으면 조덕제 빨리 자르긴했을까
하다하다 그거도 의문이다 이제
댓글
칸나바로 2020.11.02. 02:53
화이팅입니다.
대전이랑 같이 올라가시죠
댓글
스내그 2020.11.02. 10:12
호물로, 이동준은 진짜 물건이던데.
댓글
챠디 2020.11.02. 12:14
 스내그
다 이적하겠지...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사진/움짤/영상 [서빛밤] 서울 이랜드, FC 서울 팬뿐만 아니라 K리그 팬 모두가 기다려온 매치, FA컵 서울더비 프리뷰! (VS FC 서울) 4 주시은 33 7
홍보 [지기원정대] 대망의 60화!! 오늘(13일) 19시!! 전북팬 없어서 뒷빵치는 전북규탄방송 K득K득 모든 댓글 읽어드립니다 25 키득키득 93 10
홍보 [지기원정대] 극장골 맛집 '시우타임' 의 유래 & 시우타임 총모음! 키득키득 184 12
자유 ❗이것만 있으면 당신도 프로 펨네인! 개축갤 뉴비들을 위한 필독서 모음❗ 13 주시은 736 43
대문 신청 대문 신청 전에 꼭 읽어주세요) 국축갤 대문듀스 101 공지이자 당부사항 2 주시은 1639 10
자유 국내축구갤러리 2021 가이드 4 권창훈 1701 27
에펨/로스터 국내축구갤러리 2021년 로스터 통합 공지 권창훈 4993 22
인기 안녕하세요. 그리너스fc 팬커뮤니티라고 소개된 안산24 제작자입니다. 5 [도르~] 안산로컬 251 41
인기 서울더비 D-1, 왜 FC서울은 '서울'이고 서울이랜드는 '서울E'인가. 10 [도르~] 김풋볼 206 32
인기 김정미 존나 욕먹네 9 [도르~] 미금까치 371 27
자유
기본
COSMO 3 0
자유
기본
아수라발발타 12 1
자유
기본
공차기 5 0
자유
기본
킹종부 29 5
자유
이미지
박건하 43 4
아시아축구
이미지
베트남 9 1
자유
이미지
리그의해적들 37 3
자유
기본
포르테 26 3
자유
기본
뚱이야 45 1
자유
이미지
준아맘 88 15
자유
기본
인천토토로 47 6
자유
기본
부산빠냥꾼 33 2
자유
기본
도스맛 27 2
자유
기본
인천토토로 46 11
자유
기본
김경재맘 25 0
자유
기본
초사이어인4 11 1
자유
기본
무간지옥 27 1
자유
기본
김경재맘 19 1
자유
기본
DrCrazy 68 6
자유
기본
부천연어 32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