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담/공포/경험담 당신들도야

titl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리나군
18.10.10
조회 수 79
추천 수 6
댓글 0 https://www.fmnation.net/31202998

어느 밤, 친구와 함께 드라이브를 나갔습니다.

 

국도에서 산길을 타고, 그 산길을 나서서 다른 길로 돌아올 생각이었습니다.

 

 

 

카 스테레오를 켜고, 시시한 잡담을 나누면서 뻥 뚫린 야간 국도를 달리고 있었습니다.

 

그렇게 잠시 동안 달리고 있는데, 앞에서 가던 차가 갑자기 속도를 낮췄습니다.

 

 

 

우리는 달리다 멈춰서 갑갑했지만 천천히 지나가기를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창문 밖을 내다보니 경찰차의 경광등이 보였습니다.

 

아무래도 사고가 일어나서 그 때문에 정체가 일어난 것 같았습니다.

 

 

 

서서히 그 사고 현장까지 다가간 우리는 완전히 부서져 형태조차 남아있지 않은 차를 봤습니다.

 

그 차의 차체는 우리 쪽을 향하고 있었습니다.

 

반대쪽 차선에서 중앙 분리대 쪽의 나무를 들이받고, 그 기세로 이 쪽 차선까지 날아온 것 같았습니다.

 

 

 

[엄청 밟았나보구만.]

 

친구가 말했습니다.

 

하지만 나는 뭔가 이상하다고 느꼈습니다.

 

직선으로 달리다 갑자기 수직으로 꺾어서 반대편 차선까지 날아가는 건 아무리 봐도 부자연스러웠기 때문입니다.

 

 

 

음주운전이나 졸음운전인가 싶기도 했지만 어떻게 생각해도 쉽게 이해가 가지 않았습니다.

 

그렇지만 대충 넘겨짚고 사고 현장을 지나가게 되었습니다.

 

사고 현장의 바로 옆을 지나치는 순간...

 

갑자기 온몸에 한기가 느껴졌습니다.

 

그리고 그 순간, 여자의 낮은 신음소리와 함께 이런 말이 귓가에 울려 퍼졌습니다.

 

 

 

[당신들도야...]

 

 

 

우리는 바로 드라이브를 그만 두고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다음 날 신문을 보니, 사고를 일으킨 것은 남자 대학생으로 조수석에 앉아 있던 다른 남자 대학생과 함께 그 자리에서 죽었다고 합니다.

 

결국 그 여자 목소리의 정체는 지금까지도 알아내지 못했습니다.

 

다만 그 날 밤, 우리가 계속 드라이브를 했더라면 어떻게 됐을지 생각하면 간담이 서늘해집니다.

 

 

 

아니, 어쩌면 앞으로 무슨 일이 일어나는 것인지도 모르겠습니다...

 

 

출처 : http://vkepitaph.tistory.com/179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이벤트 미역갤 입학시즌 이벤트 - 올바른 인간이 되어라. 1 update titl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리나군 2019-03-17 61 18
공지 공지사항 미스테리/역사 갤러리 규칙 titl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리나군 2018-03-10 525 18
공지 공지사항 미스테리/역사 갤러리 후원내역 (2019. 3. 21) 4 update titl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리나군 2018-03-10 1083 14
자연/생물 편식하는 돌고래 2 newfile title: 광주징징나상호 09:47 40 12
사회/인간 IS에 가담한 영국 15세 소녀의 일대기 2 newfile title: 광주징징나상호 09:15 48 9
자연/생물 철새와 함께하는 비행 4 newfile title: 동물슬레이어스박서 05:08 56 9
5559 문명/역사 일제시대 서울의 구역 변천사 newfile title: 광주징징나상호 14:30 11 1
5558 잡담 광고 협찬 많이 들어오네 1 new title: 광주징징나상호 12:29 46 4
5557 잡담 광고도 들어오고 2 newfile title: 대전징징칸나바로 12:25 40 7
5556 잡담 유갤에 이어서 오늘은 미갤 시작이네 5 new title: 광주징징나상호 12:20 32 6
5555 사건/사고 브라질에서 실종된 대학생 4 newfile title: 성징징이요코 10:41 81 8
5554 문명/역사 일제강점기 시절 `미스 조선`과 제 1회 미스코리아 선발 1 newfile title: 성징징이요코 10:35 53 6
5553 과학/의학 최악의 암, 췌장암 2 newfile title: 성징징이요코 10:34 52 7
5552 사건/사고 부산에서 퀵서비스 기사2명이 납치여성 구해냄 2 newfile title: 성징징이요코 10:28 60 9
5551 괴담/공포/경험담 미국의 순간이동 실험 3 newfile title: 성징징이요코 10:23 45 6
5550 자연/생물 변신 전 강형욱이라고 불리는 개 3 newfile title: 광주징징나상호 10:00 54 6
5549 사건/사고 어제 발생한 사가정역 무단횡단 사고 1 newfile title: 광주징징나상호 09:58 37 3
5548 자연/생물 편식하는 돌고래 2 newfile title: 광주징징나상호 09:47 41 13
5547 자연/생물 성장 촉매제를 이용해 만든 닭 1 newfile title: 광주징징나상호 09:46 38 5
5546 자연/생물 투우장 끌려가기 싫어 부러진 두 다리 질질 끌며 도망치는 황소 2 newfile title: 광주징징나상호 09:33 35 5
5545 사회/인간 IS에 가담한 영국 15세 소녀의 일대기 2 newfile title: 광주징징나상호 09:15 48 9
5544 자연/생물 철새와 함께하는 비행 4 newfile title: 동물슬레이어스박서 05:08 57 9
5543 포찌 인증 뽀인또감사합니당( _ _) new title: 맨체스터 시티CEO 01:23 25 5
5542 사회/인간 '내 딸 같아서 그랬다' 의 바른 예 3 newfile title: 맨체스터 시티CEO 01:05 87 12
5541 과학/의학 박혁거세 탄생 설화는 구라인줄 알았는데... 8 newfile title: 좋멍이Saver 16:19 210 16
5540 사회/인간 인하대 의대의 전설 7 updatefile title: 광주징징나상호 2019-03-20 222 15
1 - 278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