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담/공포/경험담 머리카락

title: 붓싼자이언츠 리나군
18.11.07
조회 수 35
추천 수 5
댓글 2 https://www.fmnation.net/32393351

 

할아버지에게 들은 이야기다.

 

20년 정도 전 할아버지는 닛산의 어느 공장에서 일하고 계셨다고 한다.

 

그런데 어느 날 사고가 일어나버렸다.

 

 

 

노동자 한 명이 독한 약품이 들어있는 탱크에 떨어져 버렸던 것이다.

 

당연히 몸과 뼈는 다 녹아버려서 사체조차 찾지 못했다고 한다.

 

하지만 그 약품 탱크를 비웠을 때, 이상한 것이 있었다고 했다.

 

 

 

바로 그 노동자의 머리카락이 남아 있던 것이다.

 

기묘하게도 머리카락만은 녹지 않았던 것이다.

 

그리고 그 사건이 일어난 후부터 공장 내에 이상한 일들이 일어나기 시작했다.

 

 

 

소위 심령 현상이라는 것이었다.

 

유언조차 남기지 못하고 죽은 것이 한스러워 죽은 노동자가 나타난다는 것이었다.

 

하지만 할아버지는 평소 그런 것들을 믿지 않았기에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셨다고 한다.

 

 

 

그런데 사고가 일어난지 반년 정도 지났을 때 할아버지도 직접 심령 현상을 겪으셨다고 한다.

 

할아버지는 기계 점검을 하고 계셨는데, 갑자기 멈춰있던 기계가 움직이기 시작했다고 한다.

 

깜짝 놀란 할아버지는 급히 전원을 끄려고 하셨다.

 

 

 

하지만 기계는 결코 멈추지 않았다.

 

심지어 벽의 콘센트에서 코드를 뽑아도 계속 움직였다는 것이다.

 

그런데 코드를 뽑아낸 순간 코드 구멍에서 머리카락이 흘러나왔다고 한다.

 

 

 

그리고 기계에서 이상한 목소리가 들렸다.

 

[으으... 아프다... 아프다...!]

 

그 이후 할아버지는 공장을 떠났다고 하신다.

 

 

 

출처 : http://vkepitaph.tistory.com/337

댓글 2

profile
엄마가 머리카락 치우라고 했냐아 안했냐아 내가 몬살앗
profile
울 엄마 같애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이벤트 11월 14일은 무비데이! 당신의 영화를 발설해주세요! 5 title: 유벤투스 (신)이요코 2018-11-05 95 6
공지 공지사항 10월달 게시물 추천수 BEST 10 / 조회수 BEST 10 3 title: 유벤투스 (신)이요코 2018-11-05 90 7
공지 공지사항 미스테리/역사 갤러리 규칙 title: 붓싼자이언츠리나군 2018-03-10 336 15
공지 공지사항 미스테리/역사 갤러리 후원내역 (2018. 10. 10) 2 title: 붓싼자이언츠리나군 2018-03-10 691 10
과학/의학 9G를 견디는 조종사 4 newfile title: 유벤투스 (신)이요코 10:22 109 8
문명/역사 포의 신 김풍익 1 newfile title: 유벤투스 (신)이요코 10:13 63 7
문명/역사 이름 없는 어린용사의 비밀 1 newfile title: 유벤투스 (신)이요코 10:07 67 7
3994 리뷰(스포) 볼수록 심장 쫄깃한 영드, 화이트채플 (Whitechapel, 2009~2013) 2 newfile title: 아이즈원골든부츠나상호 22:21 20 3
3993 사건/사고 라스푸틴 암살썰 1 newfile title: 유벤투스 (신)이요코 10:39 124 4
3992 사회/인간 58시간의 구조작업과 함께 계속된 CNN의 생중계 newfile title: 유벤투스 (신)이요코 10:27 95 6
3991 과학/의학 9G를 견디는 조종사 4 newfile title: 유벤투스 (신)이요코 10:22 113 8
3990 사회/인간 식물인간 상태에서 올림픽에 나가기까지 1 newfile title: 유벤투스 (신)이요코 10:19 66 6
3989 문명/역사 포의 신 김풍익 1 newfile title: 유벤투스 (신)이요코 10:13 63 7
3988 문명/역사 이름 없는 어린용사의 비밀 1 newfile title: 유벤투스 (신)이요코 10:07 69 7
3987 과학/의학 터미네이터2 CG 1 newfile title: 유벤투스 (신)이요코 10:03 69 7
3986 괴담/공포/경험담 걍 무서웠던 꿈 1 new title: 에이프릴양예나 04:53 27 4
3985 괴담/공포/경험담 [Reddit] 피로 가득 찬 욕조 title: 유벤투스 (신)이요코 2018-11-11 46 1
3984 잡담 낼 퇴근하면 리뷰 써야겠다 1 title: 아이즈원골든부츠나상호 2018-11-11 26 4
3983 괴담/공포/경험담 미소 1 update title: 붓싼자이언츠리나군 2018-11-11 24 3
3982 괴담/공포/경험담 사신님 title: 붓싼자이언츠리나군 2018-11-11 21 2
3981 괴담/공포/경험담 등교 거부 title: 붓싼자이언츠리나군 2018-11-11 36 3
3980 리뷰(스포) 영화 리뷰 : If Only 9 file 최핵폭탄 2018-11-11 79 9
3979 괴담/공포/경험담 화장품 title: 붓싼자이언츠리나군 2018-11-10 36 2
3978 괴담/공포/경험담 남겨진 노트 title: 붓싼자이언츠리나군 2018-11-10 29 3
3977 괴담/공포/경험담 현장사진 title: 붓싼자이언츠리나군 2018-11-10 55 2
3976 괴담/공포/경험담 이해하면 무서운 이야기(아빠) erj1oi31 2018-11-10 100 5
3975 괴담/공포/경험담 이해하면 무서운 이야기(범인) erj1oi31 2018-11-10 100 5
1 - 20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