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첨부

https://www.instiz.net/pt?no=5949249&page=1

 

image.png

 

일본 NGT48이라는 아이돌 그룹에 야마구치 마호라는 멤버가 있는데,

이틀 전 일본 연예인 개인방송채널에서 사건 하나를 폭로하면서 일본 연예계가 난리남.

 

내용이 길고 일본 연예계에 관심이 없다면 이해하기 힘들 수 있으니 먼저 요약부터 올리겠음.

(요약만 보고 끝내도 됨. 요약만으로 이해 가능)

 

 

 

 

<요약>

 

1. 일본 아이돌 여러 명이 그동안 같은 그룹 멤버에 의해 개인정보(스케줄, 번호, 집주소 등이)가 유출됨.

 

2. 지난 12월 모르는 남자 두명이 야마구치 마호의 집 앞에서 그녀를 덮치려는 사건이 발생했으나 그룹에서 이를 숨김.

이후 관련자 처벌 없이 불기소 처분으로 범인은 석방.

 

3. 야마구치 마호는 그룹 스텝들이 해결해주겠다고 하여 기다렸으나 한달 간 변화가 없고 언론에 기사 한 줄도 안나옴.

거기에 도리어 자기가 해고당할 위기에 처하게 됨. 결국 지난 8일과 9일에 견디지 못한 야마구치 마호가 개인방송이랑 트위터에 이를 폭로.

현재 일본에서 뉴스, 기사화되어 난리남.

 

 

 

 

 

 

image.png

▲ 야마구치 마호가 개인 방송 도중 얘기한 내용

 

개인 방송에서 얘기한 내용을 보면 다른 피해자 멤버도 있는 듯.

 

전체적인 방송의 내용을 요약하자면

1. 몇 달 전부터 내 집주소가 알려져서 스토킹을 당하고 있다, 살해 당할 거 같아서 무섭다.

2. 나는 성실하게 일을 제대로 했지만, 그룹 내에 팬에게 사적인 연락을 하고 남몰래 정보를 넘기며 나쁜 짓을 하는 애가 있다.

3. 이런 애를 처벌해달라고 요청했지만 아직까지 해고되지 않았고, 도리어 내가 해고당할 위기이며 예전에 있었던 사건도 전부 은폐되었다.

이거였다고 함.

 

그런데 저 방송 도중 본인이 끈 건지 그룹에서 끊은 건지는 모르겠지만, 갑자기 방송이 종료됨.

 

image.png

▲ 야마구치 마호가 트위터에 얘기한 내용

 

잠시 후 트위터를 통해 상세한 얘기를 함. (현재는 쇼룸, 트위터 등 자료가 소속사에 의해 대부분 삭제됨)

여기에서 사건의 전말을 상세하게 얘기했음.

 

야마구치 마호는 한 달 전 남자 두명에게 습격당했고, 이로 인해 죽을 뻔 했다고 함.

둘 중 한 넘은 다른 멤버가 사는 옆방에서 나왔다고..

 

또한 잡힌 범인이 멤버들 신상을 다 알고 있었다고 함.

 

이 때문에 마호는 현재 같은 아이돌 동료가 이를 의뢰하여 유도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나, 잡힌 범인들은 자기들이 마호의 팬이었다고 주장 중.

 

한 달 전 사건임에도 그동안 한번도 알려지지 않았고, 아이돌 본인이 참고 참다가 개인방송에서 말해서 한 달 뒤에 사람들이 알게 된 것.

 

사람들이 본인 그룹인 NGT48을 싫어하게 될까봐 꾹 참고 있었다고 함.

 

하지만 스텝들이 계속 이 부분에 대해서 해결할 의지가 없고

도리어 자신을 그룹 내에서 졸업시키려하고 있으며 자기만이 아니라 다른 동료들까지 피해를 볼까봐 결국 이야기했다고...

 

image.png

▲ 해당 사건 뉴스 보도 장면

 

image.png

▲ 일본 네이버 마토메(일본 큐레이션 사이트)에 뜬 보도 내용

 

범인은 폭행 혐의로 체포되었으나 "이야기를 하고 싶었을 뿐"이라고 진술하였고 이후 불기소 석방되었다고 함.

 

NGT48 팬들은 그룹에서 이거 해결하려다가 다른 애들도 연관되기 시작하니까 그룹 이미지가 나빠질까봐 숨긴거 아니냐고 항의중.

그리고 그렇게 아이돌 집앞에 찾아와서 힘을 써서 방안으로 밀어넣으려고 하는건 정황상 강간미수 아니냐고 들고 일어나는 중

 

그룹에서는 현재 대답하지 않고 있는 상황.

 

현재 팬들은

"멤버 한명이 하는 소리니 신빙성이 없다" vs "그동안 스텝들 무능했는데 시기상 앞뒤가 들어맞고 충분히 있을 만한 일이다"로 대립 중.

 

 

 

그리고.....

 

 

헬조선에서는.....

 

 

 

image.png

 

 

이에 관한 청원이 진행중.... (??)

 

댓글 8

profile
이새끼들은 보면볼수록 병신같다
우리나라에서 이랬으면 이미 다 매장당하고 남자들 털렸을텐데
profile
결말잌ㅋㅋㅋㅋㅋㅋㅋㅋ
profile
title: S1 No1Rion
2019-01-11
아니 시발 저런거 올릴꺼면 양예원좀 어떻게 처리좀 해달라고 해봐 요즘 꼴보기싫어 죽겠어
profile
ㅋㅋㅋㅋㅋ
profile
막짤을 위한 빌드업이였군 ㅋㅋㅋㅋ
profile
들켯다
profile
흠 이게 걸갤에 잠깐 얼라왓던건가 
profile
걸갤에 링크 단게 이거 ㅋㅋㅋ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이벤트 새해 이벤트 ( 1/4 ~ 1/31) 5 title: 붓싼자이언츠리나군 2019-01-03 90 14
공지 공지사항 미스테리/역사 갤러리 규칙 title: 붓싼자이언츠리나군 2018-03-10 438 16
공지 공지사항 미스테리/역사 갤러리 후원내역 (2019. 1. 14) 4 title: 붓싼자이언츠리나군 2018-03-10 929 12
사건/사고 오늘자 군고구마 팔던 여고생을 폭행한 30대 여성 3 newfile title: 아이즈원나상호고생했다 16:07 117 12
과학/의학 [소름 주의] 내가 본 영상이 사실 거짓 이라면 어떻게 하시겠습니까? (feat deepfake) 10 newfile title: 잉어킹생선 16:21 92 11
사회/인간 가까운 사람에게 약점을 드러내선 안 되는 이유 6 newfile title: 네모 치코리타효님 19:48 80 11
4780 잡담 미역갤에 이거 올리면 핵인싸 될거 같음. 4 new title: 잉어킹생선 11:12 52 6
4779 사회/인간 곤충으로 만든 식품들 15 newfile title: 아이즈원나상호고생했다 09:45 69 11
4778 자연/생물 3년만에 촬영에 성공한 일출 사진 6 newfile title: 아이즈원나상호고생했다 09:39 60 11
4777 사건/사고 무단횡단 사고 12 newfile title: 아이즈원나상호고생했다 09:35 65 9
4776 사회/인간 [속보] 브렉시트 합의안 부결 2 newfile title: 아이즈원나상호고생했다 09:01 82 11
4775 문명/역사 재미있는 역사책 추천좀... 7 new qweweqewq 03:12 53 7
4774 자연/생물 아르마딜로 방어 모드 5 newfile title: 2017 정유년첼시 01:19 93 9
4773 잡담 주정뱅이 미갤2 4 new title: 잉어킹생선 00:23 33 5
4772 괴담/공포/경험담 2차 세계대전 1 new title: 붓싼자이언츠리나군 21:17 48 3
4771 괴담/공포/경험담 한밤 중, 어머니가 나를 깨웠다. new title: 붓싼자이언츠리나군 21:16 40 3
4770 괴담/공포/경험담 어떤 교통 사고 1 new title: 붓싼자이언츠리나군 21:15 31 4
4769 사회/인간 칭찬을 받아들이는 방법 5 newfile title: 네모 치코리타효님 20:13 78 10
4768 사회/인간 정신과 의사가 알려준 자존감 향상법 10 newfile title: 네모 치코리타효님 20:01 100 11
4767 사회/인간 가까운 사람에게 약점을 드러내선 안 되는 이유 6 newfile title: 네모 치코리타효님 19:48 89 11
4766 사회/인간 창을 이용한 아프리카 부족들의 야생동물 사냥 6 new title: 아이즈원나상호고생했다 16:27 96 9
4765 사회/인간 중국식 칼부림 가해자 제압 방법 4 newfile title: 아이즈원나상호고생했다 16:27 99 10
4764 과학/의학 [소름 주의] 내가 본 영상이 사실 거짓 이라면 어떻게 하시겠습니까? (feat deepfake) 10 newfile title: 잉어킹생선 16:21 99 11
4763 사건/사고 오늘자 군고구마 팔던 여고생을 폭행한 30대 여성 3 newfile title: 아이즈원나상호고생했다 16:07 126 12
4762 잡담 이거 좀 신기한데... 4 file title: 잉어킹생선 2019-01-14 144 10
4761 사회/인간 잘 몰랐던 일상 속 불교용어 상식 6 노덕 2019-01-14 203 17
1 - 239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