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첨부

베이징은 중국역사상 육조六朝의 고도로 역사고적과 문물이 아주 많이 남아 있습니다.

그중 제일 유명하고 가치있는 것은 아무래도 구궁입니다.

베이징 구궁北京故宫은 중국 명청 2대에 걸친 황가의 궁전으로,

예전에는 쯔진청紫禁城으로 불렸지요.

베이징 중추선의 중심에 위치한 중국 고대 궁정건축의 정수를 보여줍니다.

쯔진청 내부의 건축은 외조와 내정 두개 부분으로 나누어 지고,

외조의 중심은 태화전, 중화전, 보화전 통칭 삼대전으로 국가의 큰 행사가 거행되는 곳이고,

내정의 중심은 건청궁, 교태전, 곤녕궁 통칭 후삼궁으로 황제와 황후가 거주하는 정궁입니다.

베이징 구궁은 중국이 자랑하는 세계 최고의 궁전 건축물중 하나로,

1987년에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되기도 하였지요.

예전에 쯔진청이라 불리웠던 구궁은,

설계풍격과 건축양식이 상당히 분명한 규칙이 있습니다.

누가 보아도 농후한 황가의 특색에다,

쯔진청만의 웅장함과 정교함으로 사람들을 매료시킵니다.

관광 명소 관점에서 보면,

쯔진청은 많은 궁전을 관광객들에게 개방하여 사람들로 하여금 관광하고 감상도 하게 합니다.

그러나 한가지 장소만은 개방도 하지 않을 뿐만 아니라,

무장 군경이 경비를 하여,

어떤 사람이라도 들어오지 못하게 금지하는 신비한 장소중의 하나가 있습니다.

 

image.png

 

베이징 구궁은 3개의 대전을 중심으로,

점유면적 72만 평방미터, 건축면적 15만 평방미터에,

크고작은 궁전 70여개와 9천여개의 방을 보유하고 있는,

세계에서 현존하는 규모로는 가장크고 완전한 보존을 자랑하는 목조 건축물입니다.

현대 중국의 빠른 성장과 세월의 쌍전벽해와 같은 급격한 변화속에서도,

쯔진청은 과거 변천사를 목격하면서 여전히 베이징 중심부에 우뚝서 있습니다.

쯔진청은 명성조 영락4년(1406년)에 난징구궁을 기본모델로 건설하여,

영락18년(1420년)에 완공하였지요.

전체 형태는 장방형으로 남북길이가 961미터, 동서넓이가 753미터에,

사면은 높이 10미터의 성벽이 둘러싸고 성외곽으로 52미터 폭의 해자를 만들었습니다.

쯔진청의 건설과정에서 황제의 집무실과 황제, 황후 및 황제의 여자들이 거처하는 곳은,

아주 웅장하면서도 세심하게 정성을 기울여야 하는 정교한 공정이었습니다.

image.png

 

한 국가의 문화유산을 보호하는 것은 대단히 중요합니다.

구궁의 개방이후 관광객의 수가 급격하게 늘어나,

한해에 수천만명까지 누적 1억명을 초과하게 되자,

사람들도 신비한 자금성내의 상상의 공간에 관심이 생기게 되었습니다.

주지하다시피 명대, 청대 시기에 쯔진청은 황제와 그 가족들이 거주하는 궁전이었습니다.

근현대에 이르러 역사의 급격한 변화로,

쯔진청은 어떤 의미로 보면 봉건제국주의 역량의 상징이었으며,

이제 구궁은 더이상 붉은 성벽으로 둘러싼 금지된 황가의 사용공간이 아니고,

중국의 건국이래 구궁은 일반백성에게도 개방이 되었습니다.

 

그러나 단 하나의 궁전 위화거雨花阁는 아직 개방되지 않은 장소입니다.

이곳은 아직도 일반인들에게 출입이 금지된 공간일 뿐만 아니라,

무장군경들이 하루 24시간 경비를 서는 곳입니다.

왜냐하면 이곳은 장전불교의 밀존불당으로 여러 진귀한 불상을 모셔 놓았지만,

이 작은 불당의 4층에 환희불欢喜佛이라는 보물을 보관해 두는 장소라서 그렇다고 합니다.

이 보물은 황제가 혼사전에서야 와서 볼수있는 것으로,

그 목적은 혼사전에 미리 남녀간의 일을 배우는 목적이라고 합니다.

남녀간의 일을 배우는 장소는

전국 각지에서 온 다양한 연령대의 관광객들이 보기에 적합하지 않고,

또한 이 작은 궁전이 시간이 많이 흘러 노후화되서,

개방시 관광객들의 압사에 견디지 못할 것이기 때문에 아직 개방을 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image.png

▲ 구궁내 신비의 궁전 위화거(雨花阁)

 

image.png

▲ 위화거(雨花阁) 4층에는 환희불이 모셔져 있습니다.

 

 

https://blog.naver.com/sdcsh/221446003916

 

베이징은 중국역사상 육조六朝의 고도로 역사고적과 문물이 아주 많이 남아 있습니다.그중 제일 유명하고 ...

 

 

댓글 2

profile
ㅎㅎ 쿵기덕 쿵더러러 쿵기덕 쿵떡~
profile
자금성 엄청 크긴 하던데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이벤트 미역갤 입학시즌 이벤트 - 올바른 인간이 되어라. 1 titl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리나군 2019-03-17 57 18
공지 공지사항 미스테리/역사 갤러리 규칙 titl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리나군 2018-03-10 525 18
공지 공지사항 미스테리/역사 갤러리 후원내역 (2019. 3. 17) 4 titl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리나군 2018-03-10 1081 14
사회/인간 샤워하기 싫은데. 5 newfile titl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리나군 21:14 74 14
괴담/공포/경험담 죽음의 MT 1 new titl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리나군 21:17 43 5
문명/역사 일본이 가장 오래 진행한 전쟁 1 newfile title: 게시판관리자Hi_Mr.Hell_Joseon 00:57 20 2
5532 괴담/공포/경험담 친엄마 상대로 독극물 투약 실험한 일본 소녀 newfile title: 아이즈원나상호 01:45 14 1
5531 문명/역사 일본이 가장 오래 진행한 전쟁 1 newfile title: 게시판관리자Hi_Mr.Hell_Joseon 00:57 20 2
5530 괴담/공포/경험담 죽음의 MT 1 new titl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리나군 21:17 43 5
5529 사회/인간 샤워하기 싫은데. 5 newfile title: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리나군 21:14 74 14
5528 문명/역사 6.25 전쟁 패배시 미국의 계획 6 newfile title: 아이즈원나상호 15:54 192 12
5527 자연/생물 점점 커지는 일본의 섬 4 newfile title: 아이즈원나상호 15:34 136 14
5526 밀리터리 군부대 공기청정기 보급 작전! 5 newfile title: 아이즈원나상호 15:24 104 13
5525 자연/생물 호랑이 발톱 (혐) 3 newfile title: 성징징이요코 13:36 136 13
5524 사건/사고 따끈따끈한(?) 보이스피싱 알고 대처 하쟈... 15 newfile title: 잉어킹생선 12:13 105 11
5523 잡담 미스테리.. 17 new title: 성징징이요코 10:15 83 10
5522 밀리터리 1980년대 군대 사진 2 newfile title: 성징징이요코 09:47 154 11
5521 자연/생물 왜가리의 식성 (약혐) 11 newfile title: 성징징이요코 09:45 139 14
5520 사건/사고 대륙의 편의점 폭행 사건 9 newfile title: 아이즈원나상호 09:44 127 13
5519 자연/생물 일본 심해에서 잡힌 생물 7 newfile title: 성징징이요코 09:42 143 12
5518 과학/의학 통풍을 일으키는 원인이 된다는 요산 결정 10 newfile title: 성징징이요코 09:41 93 9
5517 사건/사고 잠시후 좌측 지하차도 진입입니다. 7 newfile title: 아이즈원나상호 09:41 89 12
5516 자연/생물 접촉사고 5 new title: 성징징이요코 09:39 63 8
5515 사회/인간 현대식 한옥 11 newfile title: 아이즈원나상호 09:39 90 10
5514 과학/의학 원자로 가동 영상 3 new title: 아이즈원나상호 09:36 61 5
5513 자연/생물 모기장 너머의 피를 빨아먹을라고 입을 들이박는 모기들 3 newfile title: 아이즈원나상호 09:34 70 9
1 - 277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